[부산시] 부산시,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11월 19일까지 접수

곽금미 | 기사입력 2021/11/03 [11:43]

[부산시] 부산시, 대학생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11월 19일까지 접수

곽금미 | 입력 : 2021/11/03 [11:43]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오는 19일까지 부산지역 소재 대학의 대학생, 졸업생 등의 안정적인 학업 및 구직활동 지원을 위한 ‘2021년 부산시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사업’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2016년부터 시행된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사업은 작년부터 지원대상자를 대학원생과 졸업생까지 확대했으며, 작년에는 5,528명에게 총 4억 1천여만 원을 지원했고 올해는 6천여 명에게 4억 6천여만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2016년 이후 학자금 대출을 받은 부산지역 소재 대학의 재학 또는 휴학 중인 대학생 및 대학원생, 미취업 졸업생(2019년 11월 1일 이후 졸업)이다. 자세한 지원대상 요건은 부산시 누리집의 부산청년플랫폼(학자금대출이자지원)을 참조하면 된다.

 

시는 신청자별 대학(원) 재학 등 여부, 졸업일, 소득분위, 대출정보 등 신청 자격 확인을 거쳐 대상자를 확정하고 12월 중 대출이자를 지원한다. 지원금액은 2021년도에 발생한 1년 치 학자금 대출이자 금액이며, 부산시에서 한국장학재단으로 직접 상환 처리한다. 이자 상환 여부는 한국장학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고, 12월 중 문자메시지로도 개인별 통보할 예정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앞으로도 지역 학생들의 안정적인 학업과 구직활동 환경을 조성하여 역외인재 유치 및 정주기반을 구축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며, “실질적인 지원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