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치유가 되다…제1회 한국 웰니스관광 페스타 개최

6~28일 100여 개 웰니스관광지·지자체 참여…다양한 할인·무료 체험 제공

이예지 | 기사입력 2021/11/03 [10:05]

여행, 치유가 되다…제1회 한국 웰니스관광 페스타 개최

6~28일 100여 개 웰니스관광지·지자체 참여…다양한 할인·무료 체험 제공

이예지 | 입력 : 2021/11/03 [10:05]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여행, 치유(힐링)가 되다’를 주제로 오는 6일부터 28일까지 전국 곳곳에서 ‘제1회 한국 웰니스관광 페스타’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축제에는 배우 최여진과 방송인 안젤리나 다닐로바가 명예 홍보대사로 참여한다.

 

축제는 오는 6일 2019년 추천 치유(웰니스)관광지로 선정된 원주 ‘뮤지엄산’에서의 개회식을 시작으로 문을 연다.

 

▲ 한국 웰니스관광 페스타 포스터.  ©



특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헌신한 대응 인력과 새내기 대학생 등 40여 명이 함께 ‘싱잉볼 명상’, 요가 등 치유(웰니스)관광 프로그램을 체험하고 정신건강 전문의 양재진 원장이 ‘치유 이야기쇼’를 펼칠 예정이다. 이번 개회식은 내외국인 누구나 함께할 수 있도록 온라인으로 생중계한다.

 

관광공사는 올해 치유(웰니스)관광지로 한방, 치유·명상, 미용·스파, 자연·숲 치유 등 4개 분야에서 모두 51곳을 선정했다.

 

전국 36곳 추천 치유(웰니스)관광지에서는 내외국인 6000여 명을 대상으로 편백숲 맨발 체험, 천일염 치유 프로그램 등 이색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체험비를 최대 3만 원까지 할인할 계획이다. 할인권은 오는 28일까지 티몬(tmon.co.kr)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8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거창 ‘하늘호수’, 제주 ‘취다선리조트’ 등 추천 치유(웰니스)관광지 15곳에서는 한방, 명상, 미용 관련 일일 무료 공개강좌를 운영(11. 7~21)한다. 전국 8개 지자체에서도 전통좌훈, 숲속 걷기 등 체험행사와 누리소통망 인증 온라인 행사 등을 진행한다.

 

또한 한국을 방문하기 어려운 중화권·동남아·러시아 치유(웰니스)관광객을 대상으로 ‘힐리언스 선마을’ 온라인 실시간 체험행사를 운영(11. 18)하고 해외 잠재관광객들을 유치하기 위한 답사 여행(11. 4~10)도 추진한다.

 

아울러, 한국 치유(웰니스)관광을 집중적으로 소개할 수 있는 중동 영향력자 5명을 초청해 서울·인천·강원에 있는 주요 치유(웰니스)관광지 답사 여행을 지원한다.

 

‘한국 웰니스관광 페스타’의 일정을 비롯해 할인 행사, 공개강좌 등 프로그램 예약 방법, 치유(웰니스)관광 관련 정보 등 자세한 사항은 공식 누리집(http://www.wellnessfesta.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모든 행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치유(웰니스)관광지별 방역담당자 지정 ▲출입명부 및 상시 증상 여부 점검표 작성 ▲할인 행사 및 공개강좌 등 현장 참가자 방역물품 제공 ▲관광지 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한 가운데 진행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로 치유와 휴식에 대한 관심과 함께 ‘건강하게 잘 사는 것’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축제가 코로나로 지친 모두에게 소중한 추억이 되고, 한국 치유관광을 널리 알려 침체된 관광업계에도 재도약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