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수미, ‘양아들(?)’ 신현준과 母子 관계 위기? 날이 갈수록 힘들다 고백! 그 이유는?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5/19 [10:38]

‘라디오스타’ 김수미, ‘양아들(?)’ 신현준과 母子 관계 위기? 날이 갈수록 힘들다 고백! 그 이유는?

김정화 | 입력 : 2020/05/19 [10:38]

 

 

배우 김수미가 신현준과 함께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모자 관계의 위기를 고백한다. 신현준을 대하기가 날이 갈수록 힘들다는 김수미. 과연 그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커진다.

 

오는 20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김수미, 신현준, 김태진, 아이콘 송윤형이 출연하는 ‘가족끼리 왜 이래’ 특집으로 꾸며진다.

 

약 1년 간의 섭외 끝에 드디어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반찬계 대모’ 김수미가 ‘김수미의 모든 것’을 털어놓는다. ‘수미네 반찬’과 녹화 일정이 겹쳐 계속 출연을 고사했던 김수미는 프로그램이 종영하자마자 ‘라스’를 찾은 것. 특히 ‘라스’ 제작진의 발 빠른 섭외력에 놀랐다며 칭찬을 쏟아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김수미는 신현준과 함께 출연해 재미를 더한다. 두 사람은 영화 가문 시리즈와 ‘맨발의 기봉이’에서 호흡을 맞추며 가족보다 더 가족 같은 모자 케미로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그러나 김수미가 뜻밖의 힘듦을 토로해 신현준을 당황케 했다는 후문. 과연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는 것인지 관심이 집중된다.

 

작년 김수미의 아들과 배우 서효림의 결혼 소식 역시 화제를 모았다. 이에 김수미는 결혼한 아들이 출가하자 공허함을 느낀다고 고백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그러나 현재 출산을 앞둔 며느리 서효림 덕분에 김수미는 “너무 행복하다”라며 미소를 드러냈다고 전해진다.

 

김수미가 생생한 입담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킨다. 과거 김태진과 ‘연예가중계’ 게릴라 데이트를 하던 도중, 욕 한 번 해달라는 시민의 요청에 김수미가 걸쭉한 욕을 퍼부었다는 것. 리얼한 욕 재현에 출연진들이 어쩔 줄을 몰라 하며 폭소를 자아낼 예정이다.

 

연기 경력만 50년 차인 김수미가 최근 새로운 도전을 준비 중인 근황을 털어놓는다. 이 계획이 어느새 소문이 났는지 여기저기서 연락이 온다고. 김수미는 “이걸 들은 사람들이 다들 뒤집어졌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리얼한 입담으로 분위기를 장악할 김수미의 활약은 오는 20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