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우리카드 컨택센터 유치… 신규 일자리 300개 창출

㈜우리카드의 콜센터 신설 및 운영에 관한 양해각서 체결

뉴스코어 | 기사입력 2020/12/15 [10:10]

부산시, ㈜우리카드 컨택센터 유치… 신규 일자리 300개 창출

㈜우리카드의 콜센터 신설 및 운영에 관한 양해각서 체결

뉴스코어 | 입력 : 2020/12/15 [10:10]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오늘(15일) 오후 1시 30분 시청 7층 국제의전실에서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 정원재 ㈜우리카드 대표이사와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우리카드 컨택센터 부산 신설」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이번 협약으로 ㈜우리카드는 ▲최대 300명 규모의 신규 인력을 고용하고 ▲컨택산업 발전을 위해 부산시와 다양한 협업(인력양성프로그램, 소통 워크숍 등)을 추진하며, 향후 부산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발전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우리카드는 올해 초 코로나19에 대응한 위기관리 차원에서 컨택센터의 지역분산 운영을 결정하고 컨택센터 인력풀과 도시인프라가 풍부한 부산을 신설 지역으로 선택했다.

 

부산시 역시 지난 3월 ㈜우리카드의 컨택센터 신설 동향 파악 이후 여러 차례 우리카드 본사를 방문해 부산의 장점을 홍보하는 등 적극적인 유치 활동을 펼친 결과, ㈜우리카드의 컨택센터 부산 입지 결정이라는 결실을 얻었다.

 

이로써 부산시는 올해만 800개 이상의 신규 컨택센터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민선7기 목표로 한 컨택센터 관련 누적 일자리 2만 개*도 조기에 달성했다. 특히, 올해 안에 1,000석 이상의 또 다른 컨택센터 신설도 한창 논의가 진행 중인 만큼 미취업 청년, 경력단절녀, 중장년 재취업 희망자 등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 2005년 이후 컨택센터 일자리 누계 : 민선6기까지 18,434개, 민선7기 1,831개(목표 1,566대비 117%달성)

 

특히 이번 신설 센터 유치는 코로나19로 수도권 컨택센터를 지방으로 분산하려는 기업들이 늘어나고 이에 따라 컨택센터 유치를 위한 지자체 경쟁이 치열한 상황 속에서 이룬 성과라 그 의미가 더 남다르다.

 

부산시는 그동안 특화된 상담사 양성프로그램*을 비롯하여 기업유치 보조금**증액, 문화복지혜택 제공 등 다른 지자체와 차별화된 전략으로 많은 컨택센터를 유치해 왔다.

 

* 전문인력 양성사업(1억원, 08년~), 소통 워크숍(0.5억원, 07년~), 홍보 CF(0.3억원, 12년~)

** 컨택센터 보조금 : 건물임차료(4억원 한도), 시설장비보조금(6억원 한도), 고용보조금(1인 200만원)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우리금융지주 자회사인 우리카드의 이번 결정은 부산에 컨택센터 신설을 희망하는 기업에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며, “앞으로도 ‘비수도권 컨택센터 1위 도시’로서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남들보다 늘 한발 앞서 뛰겠다”고 말했다. 그리고 “컨택센터 신설 시 칸막이 높이기, 직원 간 일정 공간 유지, 환기시설 설치 등 코로나19 대비 기본 방역지침에 맞는 근무환경 구축에도 각별한 주의를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사회/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