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풍도와 대부도, 바다숲 조성관리사업 조성지로 선정

국비 18억5천만 원 확보…해양 생태계 회복으로 수산자원 증대 기대

곽금미 | 기사입력 2020/12/10 [11:02]

안산 풍도와 대부도, 바다숲 조성관리사업 조성지로 선정

국비 18억5천만 원 확보…해양 생태계 회복으로 수산자원 증대 기대

곽금미 | 입력 : 2020/12/10 [11:02]

▲ 안산 풍도와 대부도, 바다숲 조성관리사업 조성지로 선정(선감도해역 염생식물 조성지).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해양수산부 주관 ‘2021년 바다숲 조성관리사업’에 풍도해역과 대부도 선감해역이 최종 선정됐다.

 

안산시는 기존 육도 바다숲 조성사업지에 대한 사후관리 우수 및 사업지 선정 평가 조건에 부합되도록 노력한 끝에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2개소가 선정됐다.

 

이번 해수부의 바다숲 조성관리사업 선정으로 내년부터 2024년까지 4년간 사업비로 국비 18억5천만 원을 확보했으며 풍도해역의 잘피숲 조성에 14억5천만 원, 대부도 선감해역의 염생식물 조성에 4억 원을 투입해 ▲자연암반 갯닦기 ▲해조류 포자이식 ▲모조주머니 설치 ▲염생식물 종자파종 ▲효과조사 등을 연차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국비 확보를 통해 바다숲 조성관리사업을 추진하게 되어 기쁘다”며 “수산생물의 서식기반을 조성해 해양 생태계를 회복하고 수산자원이 늘어나 어민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