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동남경찰서, 전화금융사기 총력대응

곽금미 | 기사입력 2020/11/04 [21:33]

천안동남경찰서, 전화금융사기 총력대응

곽금미 | 입력 : 2020/11/04 [21:33]

 

천안동남경찰서(서장 총경 임종하), 중대한 반사회적 민생침해범죄인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로부터 지역 주민의 소중한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보이스피싱합동 대응반을 구성, 수사·형사·여청·지역경찰 등 영역을 불문하고 예방·차단단속·처벌피해구제-경각심 강화단계에대한 총력대응을 실시하고 있다.

114()에는 대전충남양돈농협, 새마을금고(천안본점) 을 방문, 금융기관 종사자와의 현장 간담회를 통해 보이스피싱의심자에 대한 112신고 등 금융기관과의 적극적 대응체제 유지를 당부하며, 창구 직원 및 방문 고객에게 피해 의심행위 유형에 대한 교육 및 홍포 팜플렛을 배포하는 등 현장 대응력 강화를 위한 예방활동을 실시하였다.

천안동남경찰서에 따르면 올해 1~10월 사이 천안시 동남구 관내에서 발생한 전화금융사기 피해는 총 247428000만원에 달했다.

천안동남경찰서는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보이스피싱 범죄 예방을 위해 지자체 등 유관기관 협업 홍보(미디어보드, VMS활용 예방문구 송출) 금융기관 핫라인 구축대민접촉 접점 지역관서 중심 112총력대응 비대면(Untact) 홍보채널(SNS, 언론 등) 을 적극 활용한 홍보활동에 집중하고 있으며,

특히 피해자 특성에 맞는 맞춤형 홍보를 위해 관내 학교(68개교, 36천여명)청소년을 상대로 ··(소년에 유익한 핵심인트 !)보이스피싱 예방 홍보소식지를 배포하였으며, 범죄에 취약한 체류 외국인들을 위한 12개 국어번역 보이스피싱 예방 10계명파일 및 범죄예방 홍보스티커를 제작, 충남 포함 전국 체류 외국인 연인원 21만명을 대상 온라인 배포하고, 외국인 주 출입처와 천안시 전체 농협 자동인출기에 부착했.

유관기관과의 협조 및 홍보 활동으로 지난 921일에는 아들의 5000만원을 갚지 않으면 장기를 적출하겠다는 말에 속은 피해자가 천안시 동남구 소재 축협에서 거액의 현금을 인출 하려는것을 의심스럽게 여긴 축협 직원의 112신고로 보이스피싱 범죄 피해를 예방하였다.

임종하 천안동남경찰서장은, ’보이스피싱 합동 대응반을 중심으로 보이스피싱 범죄에 대한 단속 및 홍보활동에 총력, 피해를예방하는데 주력하는 한편, 경찰 · 금융기관 간 공동체 치안체제를더욱 공고히 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히며, ’주민 여러분들도 보이스피싱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바탕으로 피해 예방에 동참하여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 고 밝혔다.